가장 많이 본 뉴스
최근 화제 뉴스
애드캐스트 Next Prev

더꽈뜨로미니

홍대에서 온 호텔 출신의 마스터 쉐프, 동탄에 터를 잡다. '더 꽈뜨로 미니' ( 개나리공원 옆에 있습니다. )

탐앤탐스커피 동탄CGV점

매일매일 풍부한 원두의 깊은 향으로 하루를 깨워보세요.

파티벨

돌잔치 전문 뷔페식 개별 파티룸.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느낌있는 공간, 동탄 '파티벨'

위너스타 부동산

동탄, 동탄2신도시, 화성, 수원, 오산의 부동산 종합 정보는 위너스타 부동산!

경희아이들 한방소아과

우리 아이들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한방소아과 한의원,'경희 아이들 한방소아과 한의원' 개원!

쁘뽕 (poupon) 베이비 스튜디오

한번뿐인 소중한 내 아이의 추억사진. 만삭사진, 50일사진, 100일사진, 돌사진, 가족사진은 쁘뽕스튜디오에서~!

이루미 독서논술

독서의 습관화, 논술 능력의 강화로 아이들의 공부 방식을 바꾸어보세요.

가마로강정 동탄점

가마솥에 튀겨내는 옛날통닭과 닭강정의 매콤달콤 입맛당기는 그 맛! '가마로 강정'은 위너스타빌딩 1층에 있습니다.

DH웰리스/DHwellness 동탄

PT, 헬스, GX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체지방을 날려드립니다! 위너스타빌딩 8층으로 오세요!

경주의 새로운 위용, 경주 화백컨벤션센터 개관

행정/지자체 | 댓글 : 0
작성일 : 2015-02-26 17:11 |
|
|

< 경주화백컨벤션센터 전경 (사진제공: 경주시청)>

국제회의 도시 경주에 새로운 신라천년의 랜드마크인 ‘경주화백컨벤션센터(HICO)’ 가 드디어 그 위용를 뽐내며 3월 2일 오후 3시에 화백컨벤션센터 3층 대회의실에서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갖는다.

2012. 11월에 착공한 화백컨벤션센터는 경주시민들의 방폐장유치로 한수원에서 1,200억 원을 투자해 42,774㎡ 부지에 연면적 3만1,336㎡의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로 대회의실 3,500석, 중소회의실 700석, 실내전시장 2,274㎡ 등 국제수준의 최첨단 회의 중심형 컨벤션센터이다.

건축형태는 전통건축의 아름다움과 미래지향적 이미지를 융합한 경주의 천년 미래를 형상화 하였다. 신라 누각(樓閣)을 모티브로 한 곡선형 외관과 건축물 전면의 천마의 힘찬 비상(飛上), 동궁과 월지를 형상화한 야외 연못은 컨벤션센터의 또 다른 볼거리로 경주시의 랜드마크 건축물로 자리 잡을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마이스 산업의 꽃으로 불리는 컨벤션관광은 일반관광 대비 체류기간 1.4배, 평균소비액 3.1배가 넘는 부가가치를 창출해 경주시 발전의 획기적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현재 국내에는 서울, 부산 등 9개 도시에 12개의 컨벤션센터가 운영 중이다.

경주시는 지난해 12월 국제회의도시에 지정된데 이어 이번 경주컨벤션센터 개관으로 주변 숙박시설 등 기존의 풍부한 관광인프라에 신라천년의 역사·문화자원이 결합한 마이스(MICE· Meeting,Incentives,Convention,Exhibition) 산업도시로 발돋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오는 4월 지구촌 최대 물 행사인 ‘2015 대구경북 세계 물포럼’과 10월 600만 해외동포의 경제교류 축제인 ‘2015 세계한상대회’ 등 2월 현재 31건에 80,000여명이 참가하는 국내외 대규모 국제적인 행사를 유치하였다.

또한 경주시는 국제회의전문시설인 ‘경주화백컨벤션센터’ 개관과 보문단지를 비롯한 주변의 풍부한 숙박인프라와 유네스코 문화유산을 비롯한 역사·문화·관광자원과 가까운 거리의 국제공항과 KTX를 통한 접근성 등을 바탕으로 경주가 세계속의 글로벌 문화융성 도시로 우뚝 서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날 기념행사에는 본 행사를 비롯해 소년소녀 합창단의 식전공연과 팝페라 및 인기가수 초청공연, 제막식, 테이프커팅, 기념식수, 한수원-경주시 건물 양수양도 퍼포먼스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개관 기념사를 통해 “국제회의 도시 경주에 최첨단 회의 중심형 화백컨벤션센터 개관 2천만 관광객 시대에 부응하고 경주의 새로운 신성장 발전 동력인 마이스 산업의 가교 역할을 다 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경주가 컨벤션과 국제회의 중심도시로써 새로운 한류”를 이끄는 첨병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소감을 전했다.

경주시청 소개
경주는 전통문화와 창조적 시도가 함께하는 오래된 미래도시이다.

[ⓒ 동탄닷컴(dongta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